최종편집일시:2018.12.11 (화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협력: 사)한국시민기자협회
전체기사 문화계동정 공연소식 문학/미술 음악 연극/영화 사진/무용 전통무예 전국취재본부 매거진 [언론인교육]
건강사회,정치레저,스포츠교육,통일연예,미디어자연,환경고민상담구인,구직벼룩시장칼럼,인터뷰
뉴스 홈 매거진 레저,스포츠 기사목록
 
2018 평창 패럴림픽 성화, 8일간의 여정 마무리
홍보대사 션·인피니트 성종·강남·패럴림픽 스노보드 국가대표 박향승 선수 참여 평창 구간 61명의 주자 참여 평창 시내 36.2km 봉송 8일간 800명 주자 참여해 전국 2018km 달려
기사입력 2018-03-11 오전 3:21:00 | 최종수정 2018-03-26 오전 3:13:54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의 시작을 알리는 성화의 불꽃이 9일(금) 평창에 도착해 8일간의 여정을 마무리했다. 



이번 성화봉송은 인간의 무한한 잠재력(∞)을 상징한다. 동행의 의미를 갖고 출발한 성화는 800명의 주자가 참여해 2인 1조로 8일간 전국의 채화지를 돌고 서울과 춘천, 원주, 정선, 강릉을 지나 평창까지 2018km를 달렸다.

이번 패럴림픽 성화는 ‘언제나, 어디서나, 함께하는’ 꿈과 열정 그리고 미래를 비춘다는 뜻을 담았다. 성화는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Let Everyone Shine)’이란 슬로건으로 강원도를 달리며 패럴림픽 붐을 조성하고 있다. 

국내 5개 권역(제주, 안양, 논산, 고창, 청도)에서 채화된 불꽃은 3일 서울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에서 패럴림픽 발상지인 영국 스토크맨더빌에서 채화된 불꽃, 88올림픽 당시 채화된 불꽃, 전 세계인들의 응원 메시지를 담아 만들어진 디지털 불꽃 등 8개의 불꽃과 합쳐져 대한민국에서 동행의 길을 시작했다. 

평창에 도착한 성화는 월정사를 시작으로 진부면사무소를 지나 올림픽플라자까지 36.2km(주자봉송 6.2km, 차량 이동 30km)를 달리며 이번 패럴림픽대회에 출천하는 선수들을 응원했다. 

성화봉송단은 대한민국 3대 전나무 숲을 자랑하는 오대산 월정사를 찾아 대웅전과 국보 제48호인 8각 9층 석탑을 소개했다. 또한 올림픽플라자까지 달리며 평창 동계패럴림픽의 본격적인 개회의 분위기를 조성함과 동시에 전 세계에 패럴림픽의 시작을 알렸다. 

평창에서 진행된 마지막 봉송에는 그룹 인피니트의 이성종, MC 박경림, 가수 강남 등 유명인과 이번 대회 스노보드 부문에 출전하는 박향승 선수를 비롯해 평창군 스키협회 홍인기 회장, 평창 동계패럴림픽 스노보드 국가대표 공식기술위원 송창호 위원 등 스포츠인 및 의용소방대원, 여행작가 등 다양한 분야의 61명이 2인 1조로 나란히 주자로 참여해 동행의 의미를 보여줬다. 

또한 800명 주자, 2018km 성화봉송의 대장정을 마치고 개회식장에 불꽃을 전달한 마지막 주자는 평창대회 홍보대사인 가수 션으로 패럴림픽 국가대표 선수들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실내자전거로 201.8km를 뛴 다음, 소아조로증을 앓고 있는 학생과 함께 봉송에 참여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을 평창 올림픽플라자로 전달하였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 이희범 조직위원장은 “30년 만에 대한민국에서 열리는 패럴림픽의 성화가 평창에 무사히 도착할 수 있었던 것은 전 국민들의 성원이 있었기 때문이다”며 “성화봉송의 열기를 패럴림픽 대회까지 쭉 이어가서 이번 대회를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가 즐길 수 있는 화합의 축제로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개회식장에 점화된 2018 평창 패럴림픽 성화의 불꽃은 18일(일)까지 9일의 패럴림픽 대회 기간에 평창을 환히 밝힐 예정이다.















편집부
[논설] 현실성 있는 人口대책, 전 극동대교수 조환동
독립기념관 소장 독립운동 자료, ‘항일독립문화 등록문화재’로 지정
의료 과실로 신생아 아들을 잃은 어머니, 세계 환자안전 과학기술 서밋에서 패널로 나서
 
 
 
 
 
네티즌 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담양군 전지역 ‘무등산권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등재
[스포츠] 평창 성화, 25일 인제 빙어축제 찾아 봉송 실시
레저,스포츠 기사목록 보기

미국아칸소주립대학교교류추진

배너닫기

배너닫기

풀스크린 예고편 보기! 클릭하세요,,,
닫기는 사진 위, 좌측 X

작상자가 지정한 특정한 위치에서 출력되는 마퀴태그 메세지..마우스가 올라가면 느려집니다..
 
  매거진 주요기사
[건강]대학내일 20대연구소 “20대 5명 중 2명, ..
[라이프스타일]북카페에서 만나본 전자책 “읽을 ..
[기업보도]전원이 선사하는 힐링의 휴식, 가평 전..
[스포츠]‘건강100세 시대’ 위해 생활체육하세요
[시민기자]정보 접근 쉬워야 ‘인생2막’도 순조..
[시민기자]위험하면 ‘안전신문고’…방치 말고 ..
[시민기자]“도서정가제 성공하려면 소비자도 책 ..
[시민기자]예술학도가 바라본 2014년 문화예술 정..
 
 
공지사항2000(2)


주간 인기뉴스
[칼럼] 殘忍한 스포츠! 한중예술대학 석좌교수 조환동
[칼럼] 殘忍한 스포츠! 한중예술..
 


전국취재본부 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유튜브 블로그

퍼블리싱파트너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인기 포토뉴스
[문화유산] 전통무예 수박 계..
[사보]불교TV제작 다큐에 본지..
본지주관 행사에 국회 3선 이..
[문화계 동정]5월 무형유산 학..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y-tube 체널가기 전자책 보기 보도리포트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9f0d512e7a345e8b1af0f5846d3b98a7_1497776

[국제교류] 연변대학교 체육학과 연변태권도협회 사)조선족자치주검도협회 사)중국씨름협회 연변국립문화예술연구소 중국무술협회 단동문화관 단동조선족경제인협회 중국 연변한인회 길림신문 인도태권도협회 카자흐스탄 한인일보 미국 아칸소주립대학(예정) 캐나다 러시아지부(안토니) 
[협력기관] 한국문화저널(정부등록 언론)http://www.문화.net/ 언론진흥협회 한국문화예술인총연맹(문화예술,교육,언론,무예(체육)단체 연합)http://kca.dothome.co.kr/g5/ 전통무예 계승, 사)대한수박협회http://www.수박.net/ 사)국제격투스포츠연맹 국제문화예술교류단http://icacollege.creatorlink.net/ 
[협력언론사] 사)한국언론사협회http://www.ikpa.org/ 배달국무연구원(경기도검도회관 내)http://www.kyungkum.co.kr/ 전남과학대학교 경호보안과https://web.chunnam-c.ac.kr/pe/ 남부대학교 경호무도학과 육군사관학교 무도학과 외 50개 단체


 사)대한수박협회 I 한국문화예술인총연맹 I 한국자격개발 교수협의회 I 무술신문 블러그 가기 I 일간메거진  [인트라넷(on-ofice) 

신문명칭,제호 : 한국문화저널 등록번호 : 부산, 아00245 등록일 : 2015년 9월 21일 발행일 : 2014년 12월 29일 발행소 : 부산시 중구 창선동 2가 23-2 3F 전관 발행내용-종합 인터넷 일간신문(잡지/ 문화人 발행)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기송 E-mail : soobakmu@naver.com 국장 이강명(rokmc0077@hanmail.net) 대표전화 : 051 241-1323  FAX /  관리자ㅣ송기송(중도신문,매거진,무술신문 발행인)ㅣ이정호(경기본부), 이상칠(충남본부)ㅣ송인권(편집국)ㅣ보도국 김시종(취재기자 겸)ㅣ고문 미국 아틀란타 대학 범기철 교수, 논설위원 이성재교수(태국 톤부리대), 중국특파원 최룡원(연변대학교 박사과정) l 계좌 : [부산은행] 041-12-075723-3 (예금주: 한국문화저널)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모든 콘텐츠(기사)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뉴스 미란다 원칙] 취재원과 독자에게는 한국문화저널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soobakmu@naver.com)/ home admin

모바일웹 QR코드, 스마트폰으로 스캔하면 문화체육관광부 모바일 사이트(http://m.mcst.go.kr/)로 이동


Copyright(c)2018 한국문화저널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